SSG랜더스 최정 역대 최연소 2.000경기 출장에 -2경기 남았다
상태바
SSG랜더스 최정 역대 최연소 2.000경기 출장에 -2경기 남았다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2.08.05 20: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통산 열여섯 번째, SSG 팀 소속으로는 전신 SK 박경완에 이어 두 번째
최정 [SSG랜더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최정 [SSG랜더스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SSG랜더스 최정이 통산 2.000경기 출장에 2경기를 남겨 두고 있다.

 최정이 2.000경기 출장을 달성하게 될 경우 KBO리그 역대 최연소 2.000경기 출장 기록을 경신하게 된다. 최정은 5일 현재 35세 5개월 8일의 나이로 종전 최연소였던 한화이글스 김민재의 35세 8개월 4일의 기록을 약 3개월 정도 앞당기며 신기록을 달성 할 것이 유력하다.

 SSG의 프랜차이즈 스타 최정은 데뷔 첫 시즌인 2005년 45경기에 나섰고 다음 시즌부터 팀의 핵심 야수로 자리 잡아 4일 현재까지 개인 통산 1.998경기에 출장 중이다. 최정의 2.000경기 출장은 SSG 팀 소속으로는 전신 SK의 박경완에 이어 두 번째가 되며, 리그 통산 열여섯 번째가 된다.

 더불어 최정은 1.961안타를 기록 중이다. 올 시즌 후반기의 활약에 따라 2.000안타 달성도 가시권에 있다. 최정이 2.000안타도 달성하게 된다면 KBO리그 역대 아훕 번째로 2.000경기~2.000안타 클럽도 가입하게 된다.

 한편, KBO는 최정이 2.000경기 출장을 달성 할 경우 KBO 표창규정에 의거해 기념상을 시상 할 예정이다.

최정 연도별 경기안타 수

연도

05

06

07

08

09

10

11

12

13

14

경기 수

45

92

122

114

99

123

113

130

120

82

연도

15

16

17

18

19

20

21

22

합계

경기 수

81

141

130

115

141

133

134

83

1,998

2.000경기 출장 선수 명단

구분

선수명(팀)

달성 일자

상대팀

구장

달성 당시 나이

비고

1

전준호(우)

2008.6.7

한화

대전

39세 03개월 23일

 

2

김민재(한)

2008.9.7

삼성

대전

35세 08개월 04일

최연소

3

김동수(우)

2008.9.23

두산

잠실

39세 10개월 27일

 

4

양준혁(삼)

2009.4.18

두산

시민

39세 10개월 23일

 

5

박경완(SK)

2010.9.1

두산

잠실

38세 01개월 21일

 

6

이숭용(넥)

2011.9.16

두산

목동

40세 06개월 06일

 

7

장성호(롯)

2013.9.17

넥센

사직

35세 10개월 30일

 

8

정성훈(L)

2016.9.3

KT

수원

36세 02개월 07일

 

9

이진영(KT)

2017.6.16

한화

수원

37세 11개월 11일

 

10

이호준(N)

2017.7.20

한화

청주

41세 05개월 12일

최고령

11

박한이(삼)

2018.5.11

KIA

대구

39세 03개월 13일

 

12

박용택(L)

2018.6.3

넥센

잠실

39세 01개월 13일

 

13

이범호(K)

2019.7.11

삼성

대구

37세 07개월 16일

 

14

김태균(한)

2020.7.24

SK

대전

38세 01개월 25일

 

15

강민호(삼)

2022.4.30

KIA

광주

36세 08개월 12일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