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클라씨 연구소’ 클라씨, 4세대 실력파 걸그룹의 잠버릇 공개…밤마다 모두 엑소 백현 노래 듣는 이유
상태바
‘클라씨 연구소’ 클라씨, 4세대 실력파 걸그룹의 잠버릇 공개…밤마다 모두 엑소 백현 노래 듣는 이유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2.06.23 08: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클라씨 연구소’ 클라씨, 수면 연구 진행→멤버들의 수면 습관은?
‘클라씨 연구소’ 명형서, “너무 예뻐서 귀신들이 찾아오는 것 같다”…가위 눌린 에피소드 공개
걸그룹 클라씨(CLASS:y) [네이버 NOW ‘클라씨 연구소’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걸그룹 클라씨(CLASS:y) [네이버 NOW ‘클라씨 연구소’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신인 걸그룹 클라씨(CLASS:y)가 수면에 대해 연구하며 멤버들의 수면 습관을 공개했다.

 클라씨(명형서, 윤채원, 홍혜주, 김리원, 원지민, 박보은, 김선유)는 지난 22일 오후 8시 네이버 NOW ‘클라씨 연구소’에 출연했다.

 이 날, 다섯 번째 연구 주제로 ‘수면연구’를 진행한 클라씨는 멤버들의 다양한 잠버릇부터 수면 자세로 알아 보는 심리테스트 등 다채로운 이야기를 나눴다. 

 김선유는 “보은이는 잘 때 항상 침대를 침범한다”라며 귀여운 잠버릇을 공개해 시청자의 웃음을 자아낸 것은 물론, 원지민은 “선유가 침대에 와서 안긴 채 잠이 들었다. 일어 났는데 어느새 자기 침대에 가있었다. 서로 기억을 못 한다”라며 깜짝 놀랐던 에피소드를 공개했다. 

 이어 수면 자세로 알아 보는 심리테스트를 진행한 클라씨는 각자 멤버들의 수면 자세를 공개, “저희 클라씨는 이런 자세로 잠을 잡니다”라며 이목을 집중 시켰다.

 특히, 명형서는 “저는 가위가 눌릴 때가 많아서 잠을 잘 못 잔다. 너무 예뻐서 귀신들도 찾아 오는 것 같다”라며 재치 있는 입담을 자랑 하는가 하면, 윤채원은 “저도 가위에 잘 눌리는 편인데 머리만 대면 잠에 든다”라고 밝혔다.

 수면을 위한 ASMR 제작을 마친 클라씨는 멤버들 각자의 알람 소리를 소개했다. 홍혜주는 “좋아 하는 노래도 알람소리로 하면 싫어진다. 저희 노래는 알람 소리로 하면 안 된다”라고 전하며 팬들을 웃음 짓게 했다.

 이어 클라씨는 자기 전 듣는 노래에 대해 소개했다. 김선유는 “태양 선배님의 ‘눈코입’을 듣는다. 옛날부터 좋아 하던 노래다”라고 밝혔고, 박보은은 “백현 선배님의 ‘Bambi’다. 멤버들이 다 같이 빠졌다”라며 ‘Bambi’에 대한 깊은 애정을 드러냈다.  

 한편, 클라씨는 22일 일본에서 데뷔곡 ‘셧다운’(SHUT DOWN)의 일본어 버전이 담긴 데뷔싱글을 발표했다. 같은 날 일본 지상파 방송사 TV도쿄의 ‘TV도쿄뮤직페스티벌’ 생방송에 출연, 처음으로 일본에서 무대를 가졌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