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러브렌즈’ 박시환, 꿀보이스로 비오는 밤 ‘감성 충전’ 센스 있는 선곡+멘트에 ‘귀 호강’
상태바
‘러브렌즈’ 박시환, 꿀보이스로 비오는 밤 ‘감성 충전’ 센스 있는 선곡+멘트에 ‘귀 호강’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2.06.24 09: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러브렌즈’ 박시환, 비 오는 여름밤 토크로 청취자 홀려…‘고막 녹이는 목소리’
가수 박시환 [BTN 라디오 ‘러브렌즈 박시환입니다’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가수 박시환 [BTN 라디오 ‘러브렌즈 박시환입니다’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가수 박시환이 비 오는 목요일 밤을 감성으로 적셨다. 

 박시환은 지난 23일 오후 9시 방송된 BTN 라디오 ‘러브렌즈 박시환입니다’(이하 ‘러브렌즈’)에 출연했다.

 이 날, 박시환은 폭우를 접한 청취자들의 다양한 사연을 소개 하며, 힘들고 지쳤을 이들에게 따뜻한 응원을 전했다. 온기 가득한 멘트와 함께 박시환은 ‘비처럼 음악처럼’을 첫 곡으로 선곡 하며 청취자들과 소통했다. 

 이와 함께 박시환은 청취자들의 이야기에 공감 하며 “별 탈 없이 평범한 하루를 보내는 것 자체도 쉽지 않다”라고 진심 어린 말로 듣는 이들을 위로했다. 박시환의 말에 청취자들 또한, 실시간으로 위로와 고마움 가득한 메시지를 보내는 등 훈훈한 분위기가 이어졌다. 

 박시환은 “오늘도 ‘러브렌즈’에서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듣고 있는 팬들에게 감사를 전했고, “내 인생의 주인공은 박시환이다”라는 팬의 고백에 쑥스러워 하는 모습을 보여 웃음을 안겼다. 

 후반부에서 박시환은 청취자들의 흥미를 끄는 다양한 이슈들로 지난 한 주를 정리 하는가 하면, 지난 15일이 ‘노인학대 예방의 날’이었음을 전하며 신고 및 예방에 대한 관심을 당부해 또 한 번 선한 영향력을 행사했다. 

 한편, ‘러브렌즈’로 청취자들에게 위로를 선물한 박시환은 방송을 비롯해 뮤지컬 ‘볼륨업’을 통해서도 대중을 만나고 있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