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춘야구단’, 오늘(6일) KBO 10개 구단 스카우트 만난다…프로 문턱 넘을 선수는?
상태바
‘청춘야구단’, 오늘(6일) KBO 10개 구단 스카우트 만난다…프로 문턱 넘을 선수는?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2.08.06 08: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춘야구단’, 프로 진출 향한 출사표…오늘(6일) 대망의 트라이아웃 시작
‘청춘야구단’, 오늘(6일) 본격 트라이아웃 돌입…최종 관문 통과할까 “마지막 기회”
청춘야구단 [KBS 1TV ‘청춘야구단 : 아직은 낫아웃’ 예고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청춘야구단 [KBS 1TV ‘청춘야구단 : 아직은 낫아웃’ 예고 영상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청춘야구단’ 선수들이 트라이아웃 관문을 통과하고 프로 진출에 성공 할 수 있을까.

 오늘(6일) 밤 10시 25분 방송 되는 KBS 1TV ‘청춘야구단 : 아직은 낫아웃’(이하 ‘청춘야구단’)에서는 대망의 KBO 구단 트라이아웃이 시작된다.

 ‘청춘야구단’ 선수들은 퓨처스 리그와 공식 경기를 진행하며 거듭된 방출과 영입으로 최종 20인의 라인업을 꾸린 만큼, 트라이아웃의 문턱을 넘을 수 있을지 시청자들의 뜨거운 기대가 높아지고 있다.

 이 날, ‘청춘야구단’ 선수들은 “마지막 기회”라며 꿈을 향한 간절함과 열망을 드러낸 가운데, 100% 이상의 기량을 선보여야 하는 트라이아웃을 앞두고 긴장하는 모습을 보인다.

 먼저 진행된 투수 테스트에서 긴장감에 평소 구속보다 느린공을 뿌린 선수부터 아쉬운 모습으로 망연자실 하는 선수들의 모습까지 그려지는 것은 물론, 스카우트들의 감탄을 이끈 선수들까지 등장 할 예정이다.

 또한, ‘청춘야구단’의 프로 구단 출신 투수들은 ‘청춘야구단’에서 쌓아온 실력으로 다시 한 번 프로 구단으로부터 인정을 받을 수 있을지 시청자의 기대를 모은다.

 타격과 수비 테스트에서 역시 스카우트들로부터 극찬을 이끌어낸 선수들이 등장한다. 특히, 한 선수의 수비 과정을 지켜 본 LG트윈스 스카우트는 감탄과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는 후문이다.

 그동안 모두가 하나 된 마음으로 성장한 ‘청춘야구단’ 선수들이 강도 높은 훈련과 퓨처스 리그와의 공식 경기를 통해 실력을 쌓아 온 가운데, 운명의 갈림길에 선 ‘청춘야구단’ 선수들은 과연 프로 진출 꿈을 이룰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청춘들이 써 내려 갈 감동적인 성장 스토리는 매주 토요일 밤 10시 25분 KBS 1TV ‘청춘야구단 : 아직은 낫아웃’을 통해 확인 할 수 있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