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싱포레스트’ woo!ah!(우아!) 나나, ‘별’로 빛난 음색…백지영·예린 극찬
상태바
‘싱포레스트’ woo!ah!(우아!) 나나, ‘별’로 빛난 음색…백지영·예린 극찬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2.09.24 09: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Z세대 아이콘’ woo!ah!(우아!) 나나, ‘싱포레스트’에 퍼진 담백한 목소리
woo!ah!(우아!) 나나, ‘싱포레스트’ 출연 소감 “백지영 선배님과 함께해 영광”
걸그룹 woo!ah!(우아!) 나나 [SBS '싱포레스트' 방송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걸그룹 woo!ah!(우아!) 나나 [SBS '싱포레스트' 방송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Z세대 아이콘' woo!ah!(우아!) 나나가 담백한 목소리로 '싱포레스트'의 마지막을 장식했다.

 나나는 지난 23일 방송된 SBS '싱포레스트' 마지막회에 출연해 그룹 팀의 '별'로 가창력을 뽐냈다.

 이 날, '싱포레스트'는 강원도 인제에서 진행됐다. '싱포레스트' 출연진들은 '눈물 펑펑 쏟게 만드는 이별송'을 주제로 과거를 풍미했던 추억의 명곡들을 이야기 했다.

 나나는 브라운아이즈의 멤버 윤건이 속했던 그룹 팀의 '별'을 선곡했다. 나나는 "'싱포레스트'를 통해 처음 접한 노래였다. 듣자마자 후렴구가 귀에 맴돌았다"라며, "내 음색과 잘 어울리는 노래라고 생각해 단 번에 선곡했다"라고 밝혔다.

 나나는 '별'을 부르며 감정을 절제하고 담백한 음색을 강조한 창법을 보여줬다. 나나의 무대가 끝난 뒤 예린은 "노래와 나나의 음색이 담백하게 잘 맞아 떨어졌다"라며, "나나가 노래를 부르는 모습을 앞에서 보지 못해 아쉽다"라고 말했다.

 MC 백지영은 "나나는 과하지 않게 잔잔한 적정선에서 자기 목소리를 가장 예쁜 톤으로 부를 줄 안다"라며 나나의 노래에 극찬을 아끼지 않았다. 나나는 선배 가수들의 칭찬에 감동한 표정을 지으며, 촬영장에 훈훈한 분위기를 불어 넣었다.

 나나는 지난 2달 동안 '싱포레스트'에 출연하며 자신 만의 스타일로 1990년대 명곡들을 재해석 했다. 쿨의 '애상', 젝스키스의 '커플', 마로니에의 '칵테일 사랑' 등 나나의 목소리로 재탄생한 명곡들은 시청자들의 뜨거운 관심을 받았다.

 나나는 소속사 엔브이(NV)엔터테인먼트를 통해 "세월이 흘러도 여전히 사랑 받고 있는 선배님들의 노래를 '싱포레스트'를 통해 부를 수 있어 영광이었다"라며, "특히 평소 존경하던 백지영 선배님과 함께 했던 시간들이 행복한 추억으로 남았다. 기회가 된다면 '싱포레스트 시즌3'에도 출연하고 싶다"라고 출연 소감을 말했다.

 소속사 관계자는 "'싱포레스트'에서 나나의 새로운 매력을 알릴 수 있어 뜻깊었다"라며, "앞으로도 나나가 다양한 영역에서 다채로운 모습을 전할 수 있도록 아낌 없이 지원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나나는 오는 10월 20일 EBS 드라마 '네가 빠진 세계'로 시청자들과 만난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