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트롯자매’ 윤서령·하유비, 10월 9일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홍보대사로 발탁’
상태바
‘트롯자매’ 윤서령·하유비, 10월 9일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 무대에 오른다…‘홍보대사로 발탁’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2.09.24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유비·윤서령,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 홍보대사 위촉…“기쁘고 영광이다”
윤서령·하유비, ‘2022. 진안고원 트로트 페스티벌’ 홍보대사 됐다…전국 팬심 사로잡으며 ‘활동 ing’
가수 윤서령, 하유비 [전주M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가수 윤서령, 하유비 [전주MBC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가수 윤서령과 하유비가 오는 10월 9일 열리는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의 홍보대사로 위촉됐다. 

 윤서령과 하유비는 지난 23일 오후 2시 진안군청에서 열린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 기자간담회에 참석, 트로트 페스티벌의 홍보대사로 발탁돼 위촉장을 받았다.

 이번 기자간담회에서 윤서령과 하유비는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 홍보대사 위촉식을 가지며 뜻깊은 소감을 전했다. 홍보대사로 임명된 윤서령과 하유비는 오는 오는 10월 9일 오후 5시 마이산 북부광장에서 펼쳐지는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 무대에 올라 대중과 가까이 소통하는 축제를 꾸밀 예정이다.

 위촉장을 받은 윤서령은 “굉장히 영광이고, 홍보대사로 발탁된 경험이 처음인 만큼 무척 기쁘다. ‘트롯꿈나무’로서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을 열심히 홍보하겠다”라고 포부를 밝히는가 하면, 하유비 또한,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기쁜 소감을 남겼다. 

 윤서령과 하유비가 홍보대사로 발탁된 ‘2022. 진안 고원 트로트 페스티벌’은 오는 10월 7일부터 10일까지 진행 되는 ‘2022. 진안 홍삼 축제’ 측이 마련한 스페셜 공연으로, 홍진영, 조항조, 김용임, 현숙, 박상철, 금잔디 등 여러 아티스트들이 참여해 자리를 빛낸다.

 한편, 윤서령과 하유비는 앞으로도 다채로운 행사와 방송으로 팬들을 만날 예정이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