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밤’ 허경환‧영기‧정다경‧정호영, 설 연휴 흥으로 장식…퍼포먼스 향연에 안방 1열 ‘텐션 UP’
상태바
‘화밤’ 허경환‧영기‧정다경‧정호영, 설 연휴 흥으로 장식…퍼포먼스 향연에 안방 1열 ‘텐션 UP’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3.01.25 09: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쓰정’ 정다경, ‘화밤’서 본캐 복귀…네버 엔딩 재롱으로 미소 폭발
셰프 정호영, 비가수 최초 ‘화밤’ 엔딩 장식…귀요미 셰프로 무대 장악
‘화밤’ 허경환, 원조 개가수로 대활약…완곡 라이브 → 매력 100% 발산
‘화밤’ 영기, 개구쟁이 오빠로 변신…퍼포먼스 달인의 지치지 않는 트위스트
허경환, 영기, 정다경, 정호영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방송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허경환, 영기, 정다경, 정호영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 방송화면 캡처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허경환, 영기, 정다경, 정호영이 ‘화요일은 밤이 좋아’ 설 특집에 출격했다.

​ 지난 24일 밤 10시 TV조선 ‘화요일은 밤이 좋아’(이하 ‘화밤’) 설 특집 ‘한가족 대잔치’가 방송된 가운데, 허경환, 영기, 정다경, 정호영이 무한 흥으로 분위기를 달궜다.

​ 이 날, “진짜 가족보다 더 자주 보는 사이다”라는 김호중의 소개와 함께 등장한 허경환은 ‘있는데’로 원조 개가수의 매력을 한껏 발산했다. 영기는 ‘동네오빠’로 스튜디오를 후끈 달궜고, 개구쟁이 오빠로 팔색조 면모를 드러냈다.

​ 이어 정다경은 부캐인 ‘미쓰정’을 잠시 내려둔 채 ‘화밤’ 스튜디오에 등장, ‘사랑의 신호등’을 통해 애교 가득한 무대를 선보였다. 또한, ‘귀요미 셰프’ 정호영은 긴장을 가득 안은 채 ‘누이’를 열창했고, 비가수 출연자 중 야무지게 인이어까지 착용하는 등 시청자들의 미소를 유발했다.

​ 이후 네 사람의 본격 대결 무대가 펼쳐졌다. 허경환은 홍지윤과의 대결에서 선곡과 걸맞은 완벽한 드레스코드를 선사, ‘꽃보다 아름다운 너’를 열창하며 공채 개그맨의 반전 보컬 실력을 뽐냈다.

 이어진 대결에서 설운도의 ‘사랑의 트위스트’ 선곡한 영기는 댄스까지 준비하는 열정을 보여 주는 등 퍼포먼스 달인으로 활약했다. 영기는 화려한 발재간으로 시선을 사로잡는가 하면, 흔들림 없는 보컬로 이목을 집중 시켰다.

​ 황우림의 대결 상대로 출격한 정다경은 ‘아따 고것 참’을 준비, 시작부터 높은 텐션으로 무대를 장악했다. 시원한 가창력은 물론 애교 가득한 미소로 눈과 귀를 즐겁게 만든 정다경에 이어 셰프 정호영은 ‘네박자’ 노래를 선보였다. ‘화밤’에 출연한 비가수 중 최초로 엔딩을 장식한 정호영은 남다른 박자 감각을 보여 주는가 하면, 귀여운 매력을 한껏 자랑하며 마지막을 장식했다.

​ 그런가 하면, 정다경은 부캐인 ‘미쓰정’으로도 ‘화밤’을 접수했다. 행운권 라운드 힌트 요정으로 등장한 정다경은 “국민 고음 짱짱, 엄마 아빠 미소 유발” 등 다채로운 힌트를 흥겹게 전달하며 시선을 사로잡았다.

​ 한편, ‘화밤’을 통해 특급 퍼포먼스와 입담을 선보인 허경환, 영기, 정다경, 정호영은 앞으로도 활발한 활동을 이어 갈 계획이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