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임팩트 출신’ 서울, 활동명 본명인 박제업으로 변경 “고민 多…더 좋은 활동 보여 드릴 것”
상태바
‘임팩트 출신’ 서울, 활동명 본명인 박제업으로 변경 “고민 多…더 좋은 활동 보여 드릴 것”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3.01.25 12:2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임팩트 출신’ 서울, 활동명 본명인 박제업으로 변경 “고민 多…더 좋은 활동 보여 드릴 것”
가수 서울(Seowool) [케이에이치컴퍼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가수 서울(Seowool) [케이에이치컴퍼니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가수 서울(Seowool)이 활동명을 본명 박제업으로 변경했다.

 서울은 오늘(25일) 정오 자신의 SNS를 통해 “그동안 팬분들께서 검색에 대한 부분에 있어서 어려움이 크다고 하셨고, 저 또한, 활동명에 대한 고민을 많이 해왔다”라며 활동명을 서울(Seowool)에서 박제업으로 변경한다고 밝혔다.

 이어 “회사와도 심도 있게 생각을 해보고 내린 답”이라며, “팬분들께서 그동안 저의 활동에 있어서 더 쉬운 서치와 그동안 해왔던 제 활동들을 더 쉽게 찾으실 수 있도록 했다”라고 변경한 이유에 대해 덧붙여 설명했다.

 마지막으로 서울은 “혼란스럽게 해드려서 죄송하며, 앞으로 박제업으로서 더 좋은 활동을 보여 드리겠다”라고 다짐했다.

 박제업은 5인조 아이돌 그룹 임팩트에서 제업으로 데뷔, 팀의 메인보컬로 활약했다. 이후 지금의 서울이라는 예명으로 솔로 활동을 시작했다.

 활동을 시작한 이후 서울은 작년 10월 V.O.S 최현준이 선물한 ‘낮의 별'Daystar'’이라는 곡으로 정식으로 데뷔해 발라드 가수로서 첫 발을 내디뎠다. 당시 ‘낮의 별'Daystar'’은 최현준이 선물한 곡뿐 아니라 송가인의 조카 배우 조은서가 출격해 화제를 모으기도 했다.

 ‘낮의 별'Daystar'’은 이별을 후회하는 한 남자의 이야기로, 서울의 독보적인 미성의 보이스와 가창력으로 대중들의 공감대를 자극하는 곡이다. ‘낮의 별'Daystar'’로 서울은 독보적인 감성과 가창력으로 작년 가을 리스너들의 플레이리스트를 책임졌다.

 한편, 활동명을 변경한 박제업은 다양한 활동으로 대중을 만날 예정이다.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