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화솔루션, 美 MS와 태양광 동맹…메이드 인 어메리카 모듈로 재생 에너지 확대
상태바
한화솔루션, 美 MS와 태양광 동맹…메이드 인 어메리카 모듈로 재생 에너지 확대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3.01.26 09: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글로벌 태양광 기업과 ICT 기업이 탄소 감축 목표 조기 달성 위해 직접 협력하는 첫 사례
MS가 추진하는 태양광 프로젝트에 2.5GW 이상 모듈 공급…발전소 설계∙시공까지 맡기로
“美 태양광 통합 생산단지 ‘솔라 허브’ 공급처 확보하고 재생 에너지 발전 사업도 확대 할 것”
한화솔루션이 건설한 미국 텍사스주 태양광 발전소 [한화솔루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화솔루션이 건설한 미국 텍사스주 태양광 발전소 [한화솔루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한화솔루션이 세계 최대 소프트웨어 기업인 미국 마이크로소프트(MS)와 글로벌 태양광 동맹을 맺는다. MS가 2030년 탄소 중립 조기 달성을 목표로 추진 중인 에너지 전환 사업에, 한화솔루션이 태양광 발전 모듈을 공급하는 것은 물론, 발전소 설계∙시공까지 담당하기로 뜻을 모은 것이다.

 한화솔루션은 MS와 친환경 에너지 확산과 탄소배출 저감을 위한 전략적 파트너십 협약을 체결했다고 오늘(26일) 밝혔다.

 한화솔루션은 이번 협약에 따라 MS와 공동으로 다양한 태양광 발전 프로젝트를 추진 할 계획이다. 한화솔루션은 또 올해부터 MS가 전력 구매 계약(Power Purchase Agreements∙PPA)을 체결할 태양광 발전소에 2.5GW 이상의 모듈을 순차 공급한다. 태양광 발전소 건설을 위한 설계∙구매∙시공(EPC)도 한화솔루션이 담당한다.

 이처럼 글로벌 대형 ICT 기업이 태양광 기업과 직접 협업을 통해 대규모 재생 에너지를 조달하는 것은 업계 최초다.

 브래드 스미스 MS 사장은 “안정적인 태양광 에너지 공급망을 확보하는 것은 글로벌 기업의 탄소 저감 목표 달성을 위해 필수적”이라면서, “미국 내에서 태양광 제품을 통합 생산하는 한화솔루션과 협업이 MS의 신속한 친환경 에너지 전환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화솔루션은 연내에 기존 조지아주 달튼 공장의 연간 태양광 생산 능력을 1.7GW에서 5.1GW로 늘리고, 내년 말까지 인근 카터스빌에 잉곳∙웨이퍼∙셀∙모듈을 각각 연간 3.3GW씩 통합 생산하는 ‘솔라 허브’를 조성 할 계획이다.

 이번 협약이 ‘메이드 인 어메리카’ 제품 생산을 목표로 추진 중인 태양광 통합 생산 단지 ‘솔라 허브’의 조기 안착에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하는 이유다.

 한편, 이구영 한화솔루션 큐셀 부문 대표는 “MS와 파트너십 체결은 한화솔루션이 태양광 모듈 제조 기업을 넘어 글로벌 기업과 협력하는 종합 에너지 기업으로 거듭난다는 의미”라면서, “내년부터 본격 가동에 들어 갈 솔라 허브를 기반으로 종합 에너지 선두 기업으로 도약하기 위한 역량 강화에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

한화큐셀 미국 조지아 공장 [한화솔루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한화큐셀 미국 조지아 공장 [한화솔루션 제공 재판매 및 DB 금지]

※ 국민의 편에선 미디어 진실타임스는 여러분의 제보로 함께 세상을 바꿉니다. 각종 비리와 부당 대우, 사건 사고와 미담 등 모든 예깃 거리를 알려주세요.
이메일 :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카카오톡 : @코난tv @진실타임스 @클래식tv
트위터 : @jinsiltimes
페이스북 : @jinsiltimes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