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실+ PIC]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대회
상태바
[진실+ PIC]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대회
  • 이윤영(진실타임스)
  • 승인 2022.06.12 07: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대회 현장 스케치

효순미선 20주기

효순미선 20주기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대회가 열렸다. 이 날, ‘효순미선 88년생 동갑내기’ 합창단이 합창 공연을 선보이며 노래를 부르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효순미선 20주기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대회가 열렸다. 이 날, ‘효순미선 88년생 동갑내기’ 합창단이 합창 공연을 선보이며 노래를 부르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대회가 열렸다.

 20년 전 6월 13일, 경기도 양주 한적한 시골길에서 신효순, 심미선 두 중학생이 미군의 장갑차에 깔려 사망했다. 살인 미군의 처벌, 미국의 공식 사과, 미군의 범죄를 제대로 조사 할 수도, 처벌 할 수도 없던 불평등한 한미 SOFA 개정을 요구 하는 촛불 시위가 전국적으로 타올랐고, 이는 대중적인 촛불 항쟁의 시작이었다. 

 이 날, 관계자들은 "효순미선 두 학생의 죽음 이후 20년이 흐른 지금, 한미관계는 여전히 불평등한 상태에 머물러 있으며, 한미동맹은 진영 간 대결과 갈등을 격화 시키는 방향으로 흘러 가고 있다"며,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을 계승 하며,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는 구호를 들고 6.11 평화대회를 진행했다. 

 또한, "6.11 평화대회 추진위원회는 2002년 촛불 당시 큰 역할을 하셨던 명예대표(권영길문정현박순희한상렬)와 공동대표단 18개 단체를 비롯해 시민사회 및 종교, 노동 추진위 300여개, 2천여명의 추진위원(9일 22시 기준)들과 함께 6.11 평화대회를 만들어 가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불평등한 한미관계에, 미군기지 문제에 맞서 투쟁을 벌여 나가고 있는 전국 곳곳의 현장 목소리를 함께 들으며, 합창 공연에는 ‘효순미선 88년생 동갑내기’가 합창단으로 함께 하는 뜻깊은 시간을 갖게 됐다.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문구의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문구의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문구의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불평등한 한미관계 바꿔내자!" 문구의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문구의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문구의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문구의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문구의 손피켓을 들고 구호를 외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대회사 하는 법률대리인 권정호 변호사 

대회사 하는 법률대리인 권정호 변호사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2002년 효순미선 사건 당시 유가족을 대리해 가해 미군들을 고발한 법률대리인 권정호 변호사가 대회사를 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대회사 하는 법률대리인 권정호 변호사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2002년 효순미선 사건 당시 유가족을 대리해 가해 미군들을 고발한 법률대리인 권정호 변호사가 대회사를 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호소문 낭독 하는 공동대표단 

호소문 낭독 하는 공동대표단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호소문을 낭독 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호소문 낭독 하는 공동대표단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호소문을 낭독 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효순미선 20주기'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퍼포먼스

'효순미선 20주기'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퍼포먼스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효순미선 20주기' 기억 하며~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문구의 대형 현수막을 펼치며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효순미선 20주기'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퍼포먼스 (서울=진실타임스) 이윤영 기자 = 효순미선 20주기 6.11 평화 대회 추진위원회 관계자들이 11일 오후 4시 서울 중구 세종대로(숭례문 - 시청 방향)에서 효순미선 20주기 촛불 정신 계승! 6.11 평화 대회가 열렸다. 이 날, 관계자들이 "'효순미선 20주기' 기억 하며~ 이 땅은 미국의 전쟁기지가 아니다!" 문구의 대형 현수막을 펼치며 퍼포먼스를 하고 있다. 2022.6.11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jinsiltimesdesk@jinsiltimes.org

(끝)



당신만 안 본 뉴스
주요기사